I Can DO

I Can DO란 ‘I can dementia overcome’의 약자로 ‘치매를 극복할 수 있다‘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치매 케어 봉사 동아리입니다. 우리 동아리는 우리나라 노인의 10명 중 1명은 있다는 치매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봉사하고자 하는 학생들이 모여 만들어진 동아리입니다. 치매와 관련된 활동과 봉사를 통해서 치매가 무엇인지 정확히 알고 치매 환자분들에게 도움을 드릴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의견을 나누며 간호사로서 중요한 자질 중 하나인 봉사정신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.

목표

  1. 치매를 잘 모르는 사람들에게 치매와 관련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다.
  2. 치매에 대해 잘못 인식한 사람들의 인식을 개선한다.
  3. 봉사를 통해 치매 환자분들을 이해하고 도움을 줄 수 있다.
  4. 동아리 활동을 통해 동아리 회원끼리 친목을 다질 수 있다.

I Can DO 인재상

  1. 치매에 관심 있는 사람
  2. 동아리 활동과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사람

지도교수님

간호학과 유혜숙 교수님

대표

회장: 김지유(간호학과 2학년)

부회장: 이하은(간호학과 2학년)

동아리 활동 사진

동아리 부스 운영 시니어·의료산업박람회
광산구 보건소 연계활동 – 치매간이검사(MMSE)